이 글에 대한 링크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 하여 붙여넣으세요.
완료버튼을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

부고
김찬용 님 별세

작성자: KDLA
지역: LA 작성일: 10-19-2023 조회: 269


평생 태권도 보급 힘쓴 무도인

 

김찬용 그랜드 마스터 별세

 

평생 태권도 보급에 힘쓴 김찬용(9단·사진) 그랜드 마스터가 지난 11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7. 고인은 1957년부터 주한 8 사령부 예하 부대에 무술을 지도했다. 이후 호주와 동남아 등지에서 태권도와 유도를 보급했다.


1971 미국에 후엔 세리토스에서 동양무도학교를 운영하며 제자를 양성했다. 세계 태권도 연맹 심판위원장을 역임했으며,


1982 캘리포니아 태권도협회를 창설했다.


고인은 지난 2003 한국 체육계 최고 영예인 대통령 체육포장을, 2011년엔 미국태권 
도고단자회가 개최한 6 태권도  명예의 전당 시상식에서 ‘평생 지도자상’을 받았다.


고인의 아들 지미 김씨(지난 6 작고) 1988 서울 올림픽에서 미국 남성으로는 처음으로  태권도 금메달을 따냈다.


유족은 부인 이원자씨와 제니와 수전씨, 자부 로렌씨, 손주 8명이다.


유족은 부인 이원자씨와 제니와 수전씨, 자부 로렌씨, 손주 8명이다.


장례 예배는 20() 오후 5 노워크의 한국 장의사(12325 Rosecrans Ave)에서,


하관
배는 25 오전 11 위티어의 로즈힐스 공원묘지(3888 Workman Mill Rd)에서 각각 열린다.


▶연락: (714)772-4805

DISCLAIMERS: 중앙일보는 이 광고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광고와 관련하여 발생하는 개인의 모든 손실과 손해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이 광고를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목록보기